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페이지정보바로가기
  • 아기사진
  • 초음파 동영상

산과

  • 임산과 산전관리
  • 분만
  • 출산 후 관리
  • 불임
  • 산과
  • 부인과
  • 소아청소년과
  • 건강검진
  • 복강경센터
  • 여성성형
  • 예방접종
  • 산전검사
  • 진료시간
  • 찾아오시는길
  • 태교요가교실
  • 모유수유교실

분만

홈 HOME_산과_분만




진통이 시작됩니다.

가볍고 불규칙한 자궁수축이 일정한 간격으로 강하게 일어납니다. 5-10분 간격으로 규칙적으로 일어나게 되면 분만 개시라 볼 수 있습니다. 초산부의 경우는 정확히 5-10분 이내의 간격으로 진통이 한 시간 동안 계속되면 병원에 가는 것이 좋습니다. 시간 간격이 이보다 늦더라도 꽤 강한 통증을 느낀다면 병원 가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정산분만의 경우는 약간의 자궁 수축이 지속되거나 어느 정도의 통증이라도 느껴지면 병원에 가는 것이 좋습니다. 예상보다 급하게 분만할 가능성이 초산부에서도 없는 것은 아니지만 경산부에서 많으며, 드물긴 하지만 병원에 오는 길에 차에서 낳거나 병원에 오자마자 분만실로 들어가서 아기를 낳는 산모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이슬(피가 섞인 분비물)이 비칩니다.

분만이 가까워지면 점액성 분비물이 많아지는데 이를 이슬이라고 합니다. 이것은 그동안 자궁 입구를 막고 있던 두터운 점액이 나오는 현상이므로, 아기의 출생을 준비하기 위해 자궁이 열리기 시작했다는 증거로 받아 들이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본격적인 진통 전에 이슬이 비치나, 때로는 진통 후에 나타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초산부인 경우 이슬이 비치고 나서도 진통이 오는 시간은 개인에 따라서 차이가 많습니다. 만일 생리 양 이상의 출혈이 있거나 출혈과 통증이 동반된다면 병원에 가는 것이 안전합니다. 경산부의 경우에는 이슬이 비치면 즉시 병원에 갈 준비를 해두고 조금이라도 진통이 오면 바로 병원에 가는 것이 좋습니다. 초산부와는 달리 경산부에서는 이슬만 보이고 진통이 없거나 매우 약한데도 이미 자궁 문이 어느 정도 열려 있는 산모가 적지 않습니다. 이처럼 자궁 문이 꽤 열려있으면 몇 번의 강한 진통만으로도 응급 분만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진통이 강하지 않아도 입원 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파수가 됩니다. (양막파열)

양막 파열이란 태아와 양수를 싸고 있는 막이 파열되는 것으로서, 없었던 진통도 뒤따르게 되므로 분만이 시작되는 증상의 하나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파수가 된 후 24시간 안에 분만이 되지 않으면 산모나 태아에 세균감염의 위험성이 높아집니다. 또한 양수가 줄어 탯줄이 눌릴 수도 있고, 탯줄이 밖으로 나오는 등의 위험이 있으므로 즉시 병원에 가도록 합니다.


QUICK MENU

  • CUSTOMER CENTER 전화주시면 친절하게 안내해드립니다. 031.410.3316
    • 상담하기
    • FAQ
  • VIEW MOBILE CODE 서치앱으로 아래 코드를 스캔하시면 모바일로 홈페이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 HOSPITAL MAP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동로 53(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1동 774-1번지) 한빛여성병원
  • GUIDE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주소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동로 53(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1동 774-1번지) 한빛여성병원전화 : 031) 410-3316팩스 : 031) 031-3336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