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페이지정보바로가기
  • 아기사진
  • 초음파 동영상

건강소식

  • 공지사항
  • 온라인상담
  • 문화센터강좌신청
  • 고객의소리
  • 발급안내
  • 산모교실
  • 모유수유교실
  • 태교요가교실
  • 한빛칼럼
  • 한빛강좌
  • 비급여항목안내
  • 산과
  • 부인과
  • 소아청소년과
  • 건강검진
  • 복강경센터
  • 여성성형
  • 예방접종
  • 산전검사
  • 진료시간
  • 찾아오시는길
  • 태교요가교실
  • 모유수유교실

한빛칼럼

홈 HOME_건강소식_한빛칼럼

제목

요로감염, 항생제 치료받지 않으면 사망위험 증가

요로감염은 신장, 요관, 방광, 요도 등 요로계에 감염이 된 것을 말하며, 감염성 질환 중 발생 빈도가 높은 편이다. 소변 색이 뿌옇거나 소변 시 찌릿한 통증이 나타나고 소변을 봐도 잔뇨감이 있다면 이를 의심할 수 있다.

약과 주사기



최근 65세 이상의 요로감염 환자가 진단 후 즉시 항생제 치료를 받지 않으면 60일 이내에 패혈증 및 사망 위험이 증가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런던 임페리얼 대학의 myriam gharbi 박사와 연구팀은 2007년 11월부터 2015년 6월까지 요로감염이 의심되거나, 진단된 경험이 있는 65세 이상의 환자 약 150,000명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이 중 86.6%는 초기 상담 직후, 6.2%는 7일 후에 항생제 처방을 받았고 7.2%는 처방을 받지 못했다. 85세 이상인 경우 상담 직후 항생제 처방을 받을 확률이 65~74세 환자보다 훨씬 낮았다.

분석 결과 항생제 처방을 받지 못한 환자는 즉시 투약한 환자보다 60일 이내 패혈증이 나타날 위험이 7배 높았으며, 항생제 치료가 지연된 경우는 6배 높았다. 병원에 입원할 확률도 항생제 처방을 받지 못한 환자가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약 2배 높았으며 병원 체류 기간 또한 길었다. 사망률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진단 후 60일 이내의 사망률은 항생제 치료를 받지 않은 그룹이 항생제 치료가 지연된 그룹보다 1.16배, 항생제 치료를 받은 그룹보다 2.18배 높았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는 요로감염의 심각한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해 항생제 치료가 진단 초기에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가벼운 증상의 경우 항생제를 투여하지 않기도 하는데 이것은 환자를 심각한 위험에 처하게 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 연구 결과는 영국 의학 저널(british medical journal) 온라인판에 게재되었으며 medscape 등의 외신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QUICK MENU

  • CUSTOMER CENTER 전화주시면 친절하게 안내해드립니다. 031.410.3316
    • 상담하기
    • FAQ
  • VIEW MOBILE CODE 서치앱으로 아래 코드를 스캔하시면 모바일로 홈페이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 HOSPITAL MAP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동로 53(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1동 774-1번지) 한빛여성병원
  • GUIDE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주소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동로 53(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1동 774-1번지) 한빛여성병원전화 : 031) 410-3316팩스 : 031) 031-3336 개인정보취급방침